[Build2013] Day 0 – 등록, 해커톤, Xamarin 파티


#등록


 


Build 컨퍼러스가
열리는
곳은
올해 Google I/O Apple WWDC
열렸던
샌프란시스코의
모스콘
센터이다. 등록을
하기
위해
방문
했는데, //build 조각이
참석자를
맞이
하고
있었다.


 


등록을
하면
행사
관련한
안내문, 세션
리스트
목록, 티셔츠, 네임택
등을
준다.


 


 


행사장의
등록을
마치고
해커톤을
하는
장소로
가다
보면
있는
로비
같은
장소이며,

있는
의자가
보인다. 내일
키노트를
시작으로
세션들을
들으면서
수없이
지나칠
장소로
생각
된다.


 


행사장 내에서는 Windows 8 운영체제가 설치된 터치가 되는 모니터와 무선 키보드 마우스가 곳곳에 있어서, 행사 관련한 정보를 얻거나 할 수 있도록 되어 있었다.


 

#해커톤


 


해커톤은
그리
낯선
이름은
아니지만, 마이크로소프트
본사에서
전세계
개발자들과
함께
진행하는
해커톤은
어떤지
궁금해서
행사장에
한번
가보았다. 오후 7시부터
간단한
해커톤
운영
규칙을
설명하고,
구성

아이디어
회의
등으로
해커톤이
시작
되었다.


 


휴식이나
아이디어를 위한 레고 블록, 곳곳에 설치된 3d 프린터, 그리고 음식과 적절한 조명으로 참석한 개발자들은 개발에 집중할 수 있어 보였다. (참고로 이번 해커톤은 신청자가 너무 많아서 나중에 신청한 사람들은 참석하지 못하였다고 한다.)


 

#Xamarin 파티


 


Xamarind
멀티플랫폼(iOS, Android, Windows Store)
네이티브
앱을 C#
이용해서
개발할

있도록
프레임워크를
제공해
주는
업체이다. 이번 Build 행사
전날
모스콘
센터 근처의 바를 통째로
빌려서
네트워킹
Xamarin
대해서
소개를
하는
파티를
주최
하였다.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만들고자
하는 C#개발자들에게
많은
관심을
보이고
있고, 실제로
사례도
많이
생기고
있다. 얼마전
자체적으로 Xamarin Conference
열기도
했었는데, 모바일
시대를
맞아
앞으로의
발전이
더욱
기대되는
회사
중의
하나다.


Comments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