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E11용 엔터프라이즈 사이트 검색 도구 키트 발표


오늘 발표하는 Internet Explorer 11의 새로운 기능은 매우 중요하면서도 사용자들이 자주 사용하는 엔터프라이즈 버전의 비즈니스 응용 프로그램을 IT 전문가들이 검색할 수 있게 하는 기능입니다. 이 도구 키트는 엔터프라이즈 모드 IE와 함께 엔터프라이즈 업그레이드를 간단히 할 수 있도록 도와줍니다. 지금 바로 IE11용 엔터프라이즈 사이트 검색 도구 키트를 다운로드하십시오. 자세한 내용은 Technet을 참조하십시오.

기업에서 최신 버전의 Windows로 업그레이드하려면 일반적으로 전체 비즈니스 앱에 대해 최신 버전의 Internet Explorer와의 호환성 테스트를 해야 합니다. 이 작업이 쉽지 않은 이유는 기업이 내부 비즈니스 응용 프로그램 카탈로그에서 중요하면서도 직원들이 사용하고 있는 응용 프로그램이 어느 것인지를 잘 모르기 때문입니다. 이 때문에 IT 전문가들은 내부 앱을 모두 테스트하게 되고, 심지어 사용하지 않는 앱까지도 테스트하게 되어 비용과 시간을 낭비하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테스트뿐 아니라, 응용 프로그램이 어떻게 구축되는지에 대해 제대로 잘 알지 못하면 호환성 문제를 해결하기가 어려울 수 있습니다.

엔터프라이즈 사이트 검색 도구 키트를 사용하면 사용자가 Internet Explorer 11으로 어떻게 검색하고 있는지를 IT 전문가들이 더 잘 파악할 수 있습니다. 이 도구 키트를 통해 Internet Explorer 11에서 엔터프라이즈 사용자들이 방문하는 모든 사이트에 대한 정보를 수집하여 기업 내에서 사용되고 있는 사이트 현황을 조사할 수 있습니다. 이 정보는 IT 전문가들이 Internet Explorer와의 앱 호환성 테스트를 어떤 응용 프로그램에 집중해야 할지 우선순위를 정하는 데 도움이 됩니다. 또한 이 도구 키트는 사이트가 어떻게 설계되고 Internet Explorer에서 어떻게 사용되는지에 대한 자세한 정보를 제공하며 이 정보를 통해 엔터프라이즈 모드 사이트 목록을 파악할 수 있어 중요한 사이트의 호환성 문제를 해결할 수 있습니다.

어떤 정보가 수집되나요?

기본적으로, 데이터 수집 기능은 설정이 해제되어 있습니다. 수집 기능을 설정하면 사용자가 Internet Explorer 11으로 방문한 모든 사이트에서 데이터가 수집됩니다. 각 사이트 검색 과정에서 데이터가 수집되어 여기에 표시된 검색 URL과 연결됩니다. 이 데이터 수집이 Internet Explorer의 성능에 미치는 영향은 무시할 정도로 미미합니다.

각 사이트 검색 과정에서 수집되는 데이터

이 데이터로 무엇을 할 수 있나요? 검색 도구 키트를 사용하면 IT 전문가들이 실제 사용자 데이터를 근거로 IE가 자신이 배포한 프로그램에서 어떻게 사용되고 있는지 확실하게 파악할 수 있습니다. 이를 통해 많은 질문에 대한 답을 얻을 수 있습니다. 예를 들면 다음과 같습니다.

  • 사용자들이 가장 많이 방문하는 사이트는 어디인지?
  • 어떤 문서 모드에서 페이지가 로드되며, 그 문서 모드는 어떻게 선택되었는지?
  • 어떤 사이트에서 ActiveX 컨트롤이 사용되며, 얼마나 자주 사용되는지?
  • 사용자들이 방문할 때 어떤 사이트가 충돌 또는 정지하는지?
  • 신뢰할 수 있는 사이트 목록에서 삭제해야 할 사이트가 있는지?
  • 엔터프라이즈 모드 사이트 목록에서 추가하거나 삭제해야 할 사이트가 있는지?

IT 전문가가 이 사이트 검색 도구 키트를 처음 사용하려면 어떻게 해야 하나요?

  • 도구 키트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Technet을 참조하십시오.
  • 최신 누적 업데이트(2014년 10월 이후)로 Internet Explorer를 업데이트하십시오.
  • 구성 및 설정 스크립트를 다운로드하십시오.
  • 샘플 보고서 살펴보기

우리는 이 도구 키트에 많은 기대를 걸고 있습니다. 여러분도 이 도구 키트를 체험해 보고 데이터 수집 기능을 사용해 보면서 그 진가를 느끼시기 바랍니다! 의견이 있으시면 @IEDevChat 또는 Connect를 통해 알려 주십시오.- Internet Explorer 프로그램 관리자, Deen King-Smith

Comments (0)

Skip to main content